• 최종편집 2024-05-21(화)
 

KakaoTalk_20240318_184530313.jpg

 

 

여성환경연대 부설 에코페미니즘연구센터 ‘달과나무’에서 방랑단에게 연락이 오셨어요. 지리산의 에코페미니스트들을 만나고 싶어 구례에 놀러오신다고요. 지리산의 많은 얼굴들이 떠오르며 만남이 얼마나 기대됐는지 몰라요. 꽃철에 겹쳐 못오실까봐 부랴부랴 숙소부터 추천드렸답니다.


방랑단도 귀촌하기 전 여성환경연대에서 펴낸 <덜 소비하고 더 존재하라> 책에 큰 영감과 용기를 얻었는데요. 이번엔 따끈따끈한 신간 <우리는 지구를 떠나지 않는다>의 공동저자 중 네분(김혜련, 유서연,이현재, 황선애 작가님)을 모셔서 책담도 나눠주실 수 있다니! 이리 좋은 기회를 함께 준비하게 되어 영광이었어요!


“지구가 불탄다고 화성으로 떠날 건 아니잖아요? 이 땅에 발붙이고 살고 싶은 여성들이 기후위기시대에 지구를 돌보는 법”

여성주의x환경에 관심있는 지리산의 에코페미니스트들 함께 모여 이야기 나눠요!


- 24년 3월 30일 (토) 15-16시반 캄다운파티

- 신청: 에코페미니스트들의 오-붓한 책담 신청 (google.com)      <신청하러가기!

- 참가비: 1만원 

   (대관료입니다. 음료는 포함되지 않습니다. 음료를 원하시는 분은 영업마감 3시 이전에 오셔서 주문하시면 됩니다)

- 참가비 입금 계좌번호 - 카카오뱅크 3333131937387 ㅂㅅㅇ

 

지리산방랑단 기자 @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39012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[우리는 지구를 떠나지 않는다] 에코페미니스트들의 오-붓한 책담!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